전체메뉴
송혜교·송중기 이혼조정 성립…결혼 2년 만에 남남
더보기

송혜교·송중기 이혼조정 성립…결혼 2년 만에 남남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7-22 10:31수정 2019-07-22 10:3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스포츠동아 DB

배우 송혜교와 송중기의 이혼조정이 성립됐다.

서울가정법원 가사 12단독(장진영 부장판사)는 22일 오전 10시 두 사람의 이혼 조정 기일을 열어 조정을 성립했다.

다만 서울가정법원 관계자는 “조정의 구체적인 내용은 밝힐 수 없다”고 했다.

앞서 송중기는 지난달 27일 법률대리인을 통해 이혼조정 신청을 접수했다고 밝혔다. 송중기는 입장문을 통해 “잘잘못을 따져가며 서로를 비난하기보다는 원만하게 이혼 절차를 마무리하기를 희망한다”고 했다.

주요기사

송혜교도 같은 날 소속사를 통해 “성격차이로 서로 다름을 극복하지 못했다”며 입장을 전했다 .

두 사람은 2016년 KBS드라마 ‘태양의 후예’로 인연을 맺은 뒤 2017년 10월 결혼했으나, 결혼 약 2년 만에 법적으로 이혼하게 됐다.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lastleast@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