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순백의 만찬
더보기

순백의 만찬

뉴욕=AP 뉴시스입력 2019-07-19 03:00수정 2019-07-19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17일 미국 뉴욕 남부 배터리파크 공원에서 모든 의상과 물품을 흰색으로 준비해 진행하는 ‘디네 앙 블랑’(프랑스어로 순백의 만찬) 행사에 참석한 참가자들이 음식을 나눠 먹고 있다. 1988년 프랑스 파리에서 처음 시작된 이 행사는 참석자들이 서로를 잘 알아볼 수 있도록 흰색의 옷을 입는 것으로 유명하다. 한국에서도 2016년부터 매년 열리고 있다.

뉴욕=AP 뉴시스
주요기사
#미국 뉴욕#배터리파크 공원#디네 앙 블랑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