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조은비-문나윤 女 10m 싱크로 예선 12위…결승 진출
더보기

조은비-문나윤 女 10m 싱크로 예선 12위…결승 진출

뉴스1입력 2019-07-14 11:04수정 2019-07-14 11: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대한민국 조은비와 문나윤이 14일 광주 광산구 남부대학교에서 열린 ‘2019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여자 싱크로나이즈드 10m 플랫폼 예선에 출전해 다이빙 연기를 펼치고 있다. 2019.7.14/뉴스1 © News1

다이빙 여자 10m 싱크로나이즈드 플랫폼에 출전한 조은비(24·인천시청)-문나윤(22·제주도청) 조가 결승에 진출했다.

조은비-문나윤 조는 14일 광주 남부대학교 시립국제수영장에서 열린 2019 광주 세계수영선수권대회 여자 10m 싱크로나이즈드 플랫폼 예선에서 총점 256.86점을 기록했다.

예선 12위에 오른 조은비-문나윤 조는 상위 12명이 올라가는 결승 무대에 올랐다.

최근 나폴리에서 열렸던 제30회 하계유니버시아드대회에서도 호흡을 맞췄던 두 선수는 세계선수권 메달 획득 도전을 이어가게 됐다. 결승전은 이날 오후 8시45분부터 진행된다.

주요기사

1차 시기에서 조은비-문나윤 조는 리버스 다이브 파이크로 46.80점을 얻어 2위로 출발했다.

하지만 2차 시기에서 41.40점, 3차 시기에서 52.92점에 그치면서 10위로 순위가 떨어졌다.

조은비-문나윤 조는 4차 시기에서 뒤로 두 바퀴 반 돌고 입수하는 동작으로 62.64점을 따냈다. 마지막 5차 시기에서 두 선수는 달려와서 세 바퀴 반 돌고 입수해 53.10점을 얻으며 결승행을 확정했다.


(광주=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