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맨해튼 뒤흔든 5만 K팝팬 함성… 한류축제 ‘K콘’ 뉴욕서 처음 열려
더보기

맨해튼 뒤흔든 5만 K팝팬 함성… 한류축제 ‘K콘’ 뉴욕서 처음 열려

뉴욕=박용 특파원 입력 2019-07-09 03:00수정 2019-07-09 09:1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매디슨스퀘어가든서 이틀간 공연
6일(현지 시간) 미국 뉴욕 맨해튼 매디슨스퀘어가든에서 열린 ‘K콘 콘서트’에 1만여 명의 K팝 팬들이 참여해 공연을 즐기고 있다. CJ ENM 제공
“레츠 ‘K콘(KCON)’ 투게더(함께 K콘 즐겨요)!” “와∼.”

6일(현지 시간) 오후 8시경 ‘K콘 콘서트’가 열린 미국 뉴욕 메디슨스퀘어가든(MSG)은 1만여 명의 K팝 팬들이 쏟아내는 함성으로 쩌렁쩌렁 울렸다. K콘은 CJ ENM이 2012년부터 8년째 세계 각지에서 열고 있는 한류 축제다. 지난해까지 미 동부에서는 뉴욕 인근 뉴저지주 뉴어크에서 열렸지만 올해는 처음으로 미국 경제와 문화의 수도인 뉴욕의 맨해튼에 입성했다.

이날 공연이 펼쳐진 매디슨스퀘어가든은 미국프로농구(NBA) 뉴욕 닉스의 홈구장이며 마이클 잭슨, 마돈나, 아리아나 그란데 등 유명 팝스타들이 공연한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공연장’으로 불린다. 6일과 7일 열린 콘서트에는 뉴이스트, 더보이즈, 세븐틴, 아이즈원 등 11개 K팝 그룹이 무대에 섰다.

행사 기간 동안 북미 최대 전시장인 뉴욕 재비츠 컨벤션센터에서 K팝, K푸드, K뷰티 등 한류 전반을 소개하는 ‘K컬처 컨벤션’도 열렸다. CJ ENM은 메디슨스퀘어가든 콘서트를 포함해 K콘 행사에 5만5000명이 방문했다고 밝혔다. K콘 누적 관객은 올해 100만 명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CJ ENM은 다음 달 15∼18일 로스앤젤레스 스테이플스센터 등에서 K콘 행사를 연다.
 
뉴욕=박용 특파원 parky@donga.com

주요기사
#메디슨스퀘어가든#k콘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