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폭염’ 경기북부 주 중반까지 지속
더보기

‘폭염’ 경기북부 주 중반까지 지속

뉴시스입력 2019-07-08 10:13수정 2019-07-08 10:1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번 주 경기북부지역은 계속 덥다가 수요일에 한 차례 장맛비가 내린 뒤 더위가 한풀 꺾이겠다.

8일 오전 10시 현재 경기북부 지역의 기온은 22~26도 분포로, 낮 최고기온은 31~32도 사이가 전망돼 어제처럼 더운 날씨가 계속될 전망이다.

일부 지역에는 오후 한때 5~20㎜ 내외의 소나기가 내릴 가능성도 있다.

이번 주 경기북부 아침 최저기온은 15~23도, 낮 최고기온은 25~33도 사이가 예상되며, 수요일과 목요일 사이에 비가 내린 뒤 기온이 내려가 폭염 수준의 더위는 없을 전망이다.

주요기사

다만, 향후 장마전선의 이동과 발달 정도에 따라 강우 확률과 지역이 유동적인 상황이어서 지속적인 관심이 필요하다.

현재 환경부 기준 ‘좋음’ 단계를 보이고 있는 대기질은 주 중반까지 ‘좋음~보통’ 단계를 유지할 전망이다.

수도권기상청 관계자는 “내일은 낮 최고기온이 다시 33도까지 오르는 등 더울 전망“이라며 ”장마전선의 이동에 따라 기상 상태가 유동적이니 일기예보를 참고해달라“고 밝혔다.

【의정부=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