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연예뉴스 HOT④] 혜리, 방송서 동생 쇼핑몰 홍보 비난사
더보기

[연예뉴스 HOT④] 혜리, 방송서 동생 쇼핑몰 홍보 비난사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입력 2019-07-08 06:57수정 2019-07-08 06:5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걸스데이 혜리. 스포츠동아DB

그룹 걸스데이 출신 연기자 혜리가 친동생의 쇼핑몰을 방송에서 홍보해 시청자 비판을 받고 있다. 6일 오후 방송된 tvN 예능프로그램 ‘놀라운 토요일-도레미마켓’에서 혜리는 미션곡의 가사를 적은 보드에 자신의 친동생이 운영하는 쇼핑몰의 이름을 적어 넣었다. “자신이 투자했다”는 발언도 했다. 이 쇼핑몰은 직후 포털사이트 검색어에 올랐다. 이에 혜리는 “축하한다”는 SNS 메시지까지 공개했다. 이에 시청자들은 “공과 사를 구분하지 못한다”는 등 노골적인 홍보 아니냐며 비난의 목소리를 높였다.

[스포츠동아 엔터테인먼트부]


관련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