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제주, 트레이드 영입 남준재 명단 제외 이유는
더보기

제주, 트레이드 영입 남준재 명단 제외 이유는

최용석 기자 입력 2019-07-07 18:57수정 2019-07-07 19:0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남준재. 사진제공|인천 유나이티드

제주 유나이티드는 4일 인천 유나이티드와 1 대 1 트레이드를 통해 남준재 영입하고, 김호남을 인천으로 보냈다. 제주 최윤겸 감독은 7일 수원월드컵경기장에서 펼쳐진 ‘하나원큐 K리그1 2019’ 19라운드 수원 삼성과의 원정 경기를 앞두고 트레이드 관련된 이야기를 털어놓았다.

최 감독은 “우리 선수들은 그라운드에서 다소 얌전한 스타일이 많다. 코칭스태프들과의 이야기를 통해 다소 터프하고, 파이팅이 좋은 남준재를 영입하는 게 나쁘지 않다고 봤다”고 트레이드 배경을 설명했다. 이어 “김호남에게는 미리 얘기를 해주지 못해서 미안하게 생각한다. 최종 합의가 되기까지 미리 알릴 수가 없었다”고 털어놓았다.

최 감독은 남준재를 수원 원정 명단에 포함시키지 않았다. 그는 “트레이드가 이뤄지는 과정에서 선수가 심적으로 다소 힘들어한 부분도 있었을 것이고 해서 다음 경기에 준비시키는 쪽으로 결정했다”고 설명했다.

수원|최용석 기자 gtyong@donga.com




관련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