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CGV 판교, ‘스파이더맨’ 상영 중 내부벽 떨어져…“인명피해 없어”
더보기

CGV 판교, ‘스파이더맨’ 상영 중 내부벽 떨어져…“인명피해 없어”

뉴스1입력 2019-07-06 15:25수정 2019-07-06 15:2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CGV판교 © News1스포츠/ CGV

CJ CGV 영화관에서 상영 도중 내부 벽이 떨어져 관람객들이 대피하는 소동이 벌어졌다.

6일 업계에 따르면 경기 판교의 CJ CGV 아이맥스관에서 ‘스파이더맨’ 상영 도중 흡음재가 떨어지는 사고가 발생했다. 흡음재는 영화관의 방음을 위해 설치한 시설이다.

흡음재는 영화관 뒤편 부분에서 떨어진 것으로 알려졌다. 영화를 보던 관람객들은 사고 후 모두 대피했으며, 다행히 인명 피해는 없는 것으로 전해졌다.

CGV 측은 자세한 사고 원인에 대해 조사 중이며, 해당 아이맥스 관의 상영을 취소하고 환불을 진행 중이라고 설명했다.

주요기사

CJ CGV 관계자는 “사고로 인한 인명 피해는 없으며, 규정에 따라 환불 및 보상 조치를 하겠다”고 말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