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아시아나항공, 공유오피스 ‘롯데 워크플렉스’와 마일리지 제휴
더보기

아시아나항공, 공유오피스 ‘롯데 워크플렉스’와 마일리지 제휴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입력 2019-07-05 13:46수정 2019-07-05 13:5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아시아나항공은 오는 8일부터 롯데물산·롯데자산개발이 운영하는 공유오피스 ‘워크플렉스’ 신규 입주자들에게 아시아나클럽 마일리지 적립 혜택을 제공한다고 5일 밝혔다.

롯데 워크플렉스는 도심 역세권 대형건물 사무실 일부를 낮은 임대료와 유동적인 임대기간으로 빌릴 수 있는 공유오피스다. 입주기업들은 규모와 목적에 따라 1인실부터 75인실까지 다양한 오피스 공간을 선택할 수 있다.

제휴 마일리지 적립을 위해서는 워크플렉스 롯데월드타워점(잠실)과 역삼점에서 신규로 사무실을 계약한 아시아나클럽 회원이어야 한다. 좌석당 1만 마일을 적립 받게 된다. 다만 해당 마일리지는 대표자 혹은 지정 1인에게만 적립이 이뤄진다. 분할 적립은 불가하다.
롯데 워크플렉스
이번 제휴를 통해 아시아나항공은 롯데 워크플렉스와 비즈니스 고객 이용 증대를 통한 시너지 효과를 기대하고 있다. 김광현 아시아나항공 여객마케팅담당 상무는 “창업 또는 중견기업을 운영하는 아시아나클럽 회원들에게 보다 많은 혜택을 제공하기 위해 이번 제휴를 체결하게 됐다”며 “앞으로도 다양한 분야에서 소비자들이 혜택을 받을 수 있도록 지속적으로 노력해 나갈 것”이라고 말했다.

아시아나항공은 워크펠렉스 회원이 ‘기업우대 프로그램(Asiana Corporate Plus)’에 가입하면 항공권 추가 10% 할인 쿠폰을 증정할 예정이라고 전했다. 해당 프로그램은 중소·중견 기업들에게 이용 실적에 따라 등급을 부여하는 방식으로 출장 항공권 할인과 인천국제공항 라운지 및 전용 카운터 이용 등 다양한 서비스를 제공한다. 할인 혜택은 워크플렉스 신규 계약자 뿐 아니라 기존 입주자에게도 적용된다.

관련기사

동아닷컴 김민범 기자 mbkim@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