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나리’ 김혜지 아나운서 “시어머니, 날 부족하게 보시는 듯”
더보기

‘이나리’ 김혜지 아나운서 “시어머니, 날 부족하게 보시는 듯”

뉴스1입력 2019-07-05 01:01수정 2019-07-05 01:0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 캡처 © 뉴스1

김혜지 아나운서를 향한 관심이 뜨겁다.

4일 오후 주요 포털 사이트의 실시간 검색어에는 김혜지 아나운서, 김나진 등의 키워드가 실시간 검색어에 오르내렸다.

이들 부부가 MBC 시사교양 프로그램 ‘이상한 나라의 며느리’(‘이나리’)에 합류하면서 주목받은 것.

이날 방송에서 김나진의 어머니는 며느리 김혜지를 향해 “집안을 잘 안 치운다”, “하연이 육아일지를 아범이 쓴다”, “아무나 엄마 소리를 듣는 건 아니다” 등 따끔한 충고를 했다.

주요기사

이에 대해 김혜지는 인터뷰에서 “시어머니가 오신다고 해서 나름대로 준비한 건데, 많이 부족하게 보시는 것 같다”면서 속상한 마음을 털어놨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