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구불구불, 이런 나무 보셨나요”…옥천 龍뽕나무 눈길
더보기

“구불구불, 이런 나무 보셨나요”…옥천 龍뽕나무 눈길

뉴스1입력 2019-07-04 08:26수정 2019-07-04 08:2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충북 옥천군·읍 서대리 장병식씨 집 마당에 심어진 용뽕나무. (권영건 옥천산림조합장 제공) /© 뉴스1

4일 충북 옥천군 옥천읍 서대리 장병식씨(66) 집 마당에 심어진 뽕나무가 보는 이의 눈길을 붙잡는다.

승천(昇天)할 기세로 꿈틀대며 자라는 뽕나무를 사람들은 ‘龍뽕나무’라고 부른다. 스스로 크면서 꾸불꾸불 자란다고 해서 붙여진 이름이다.

이 사진을 개인 SNS에 올린 권영건 옥천산림조합장은 “조합원의 집에 들렀다가 너무 특이해서 지인들과 공유하고 싶었다”고 말했다.

장병집씨는 “올 봄 식목일 즈음 산림조합에서 갔다가 특이하고 희귀하게 느껴져 사서 마당에 심었다. 거름을 많이 해야 하는데 게을러 그러지 못했다”며 웃었다.

주요기사

(옥천=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