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부산상의, 창립 130주년 특별행사 연다… 10일까지 ‘부산사랑 캠페인’ 열어
더보기

부산상의, 창립 130주년 특별행사 연다… 10일까지 ‘부산사랑 캠페인’ 열어

조용휘 기자 입력 2019-07-04 03:00수정 2019-07-04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부산상공회의소가 창립 130주년을 맞아 다채로운 특별행사를 마련한다.

1889년 7월 부산객주상법회사로 출범한 부산상의는 1895년 부산상무회의소, 1908년 동래상업회의소, 1916년 부산상업회의소를 거쳐 1931년 현재 이름으로 바꿨다. 1952년 상공회의소법 공포 이후 법정 단체 틀을 유지하면서 지금까지 130년의 역사를 이어오고 있다.

부산상의는 10일까지 시민과 유관기관을 대상으로 ‘부산 사랑 희망 메시지 캠페인’을 벌인다.

부산 발전과 기업 성장을 염원하는 50자 안팎 희망 메시지를 부산상의 홈페이지를 통해 받은 뒤 타임캡슐에 보관하며 책자로도 만든다.

주요기사

16∼23일은 ‘창립 130주년 기념 상공주간’으로 정하고, 세계적인 로봇공학자 데니스 홍 미국 로스앤젤레스 캘리포니아대(UCLA) 교수의 특별강연회를 연다. ‘4차 산업혁명, 인간을 위한 따뜻한 기술’이라는 주제로 16일 오후 1시 반 부산상의 1층 대강당에서 열린다.

17일 오후 7시 롯데시네마 부산본점에서는 우수 회원 기업 임직원과 가족을 초청해 무료 영화관람 기회를 제공하는 ‘챔버 시네마 데이’가 진행된다. 허용도 부산상의 회장은 “130년 동안 부산상의에 보내준 시민들의 큰 성원과 사랑에 보답하기 위해 다양한 행사를 준비했다”고 말했다.
 
조용휘 기자 silent@donga.com
#부산상공회의소#부산사랑 캠페인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