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외교부 “‘日수산물 수입금지 완화 논의’ 보도 사실과 달라”
더보기

외교부 “‘日수산물 수입금지 완화 논의’ 보도 사실과 달라”

뉴스1입력 2019-07-03 20:09수정 2019-07-03 20:0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 News1

외교부는 3일 정부가 현재 수산물 수입금지 조치 중인 일본 후쿠시마 등 8개 현 가운데 내륙에 있는 현에 한정해 수입금지 조치 완화를 논의 중이라는 외신 보도가 사실과 다르다고 밝혔다.

외교부 당국자는 이날 “정부는 국민 건강과 안전이 최우선이라는 원칙을 지켜 왔으며, 앞으로도 이 원칙을 견지해 나갈 것”이라며 이같이 전했다.

앞서 교도통신은 고노 다로 일본 외무상이 이날 군마현 다카사키시에서 열린 가두연설에서 이 같은 방침을 강경화 외교부 장관에게 전달받았다고 전했다.

통신은 “고노 외무상에 따르면 이때 강 장관이 ‘아직 수입규제는 풀 수 없지만 바다가 있는 현과 없는 현으로 구별하지 않아도 되는 건가 하는 논의는 하고 있다’고 말했다고 한다”고 보도했다.

주요기사

고노 외무상은 지난달 28일 오사카에서 열린 주요 20개국(G20) 정상회의를 계기로 일본을 방문한 강 장관과 만난 바 있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