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축구선수 이승우, 열애설에도 SNS 활발…입장 대신 셀카
더보기

축구선수 이승우, 열애설에도 SNS 활발…입장 대신 셀카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7-03 16:07수정 2019-07-03 16:1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이승우 인스타그램 스토리

축구선수 이승우(21·헬라스 베로나)가 열애설에 대한 입장을 밝히는 대신 셀카를 공개했다.

이승우는 지난 2일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바다를 배경으로 찍은 사진을 게재했다가 열애설에 휩싸였다. 이승우의 지인으로 추정되는 한 일반인 여성도 자신의 인스타그램에 이승우의 사진 속 배경과 같은 곳으로 보이는 곳에서 찍은 사진을 게재했기 때문이다.

이에 누리꾼들 사이에서는 두 사람이 연인 관계가 아니냐는 추측이 이어지면서 열애설이 제기됐고, 이승우의 이름은 3일 주요 포털사이트 실시간 검색어 상위권을 기록 중이다.

이날 열애설로 이승우는 대중의 시선을 한 몸에 받고 있는 상황이지만, 이날 현재까지 열애설에 관한 별도의 입장을 밝히지 않은 상태다.

주요기사


이런 가운데 이승우는 인스타그램에 게시물을 새로 올리는 등 평소와 다름없이 소셜미디어 활동을 이어갔다.

이승우는 이날 자신의 인스타그램 스토리에 연이어 사진 2장을 올렸다. 사진에는 선글라스를 낀 채 웃고있는 이승우의 모습 등이 담겨 있다.

한편 이승우와 열애설에 휩싸인 여성은 모 항공사에서 승무원으로 일하고 있는 것으로 알려졌다.


김혜란 동아닷컴 기자 lastleast@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