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애니메트로닉스’ 기술 적용… 공룡이 살아 움직이는 듯
더보기

‘애니메트로닉스’ 기술 적용… 공룡이 살아 움직이는 듯

정상연 기자 입력 2019-07-04 03:00수정 2019-07-04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쥬라기 월드 특별전은 영화 ‘쥬라기 월드’의 스토리를 그대로 재현한 것이 특징이다. 쥬라기 월드 속 공룡들이 살아 숨 쉬는 ‘이슬라 누블라’로 초대된 관객들은 영화 속 주인공들처럼 페리를 타고 공룡 거주지인 누블라 섬에서 지구 역사상 가장 큰 육식 동물로 알려진 티라노사우루스를 비롯해 브라키오사우루스, 스테고사우루스 등을 만나볼 수 있다.

이번 특별전은 단순한 관람과 재미를 넘어 과학과 교육이 접목된 체험을 동시에 제공한다. 실면적 1980㎡ 규모의 전시장에는 반도체 공학 기술 기반의 대형 로봇 공룡 7점이 전시되며, 최첨단 기술을 적용한 ‘애니메트로닉스(Animatronics·애니메이션+일렉트로닉스, 로봇공룡)’를 활용해 단순 전시 인형이 아닌 실제 살아 움직이는 것과 같은 느낌의 공룡들을 볼 수 있다.

롯데백화점은 아이들이 가장 좋아하는 캐릭터 중 하나인 공룡을 주제로 이번 특별전을 기획했으며, 자녀가 있는 부모들이 휴식, 쇼핑, 여가를 즐기기 위해 주로 방문하는 김포공항점을 전시회 장소로 선택함으로써 가족 단위 고객들을 공략할 계획이다.

전 세계에서 가장 유명한 공룡 전시 중 하나인 쥬라기 월드는 미국 필라델피아에 위치한 ‘프랭클린 과학 박물관(The Franklin Institute)’에서 열린 전시 중 가장 많은 방문객 수를 기록했고, 호주 멜버른 전시의 경우 오픈 후 6개월 동안 42만5000명, 프랑스 파리와 스페인 마드리드 전시에는 월평균 관람객 10만 명 이상이 방문했다.

주요기사

롯데백화점은 연평균 방문객이 3000만 명 이상 되는 롯데몰 김포공항점에 이번 특별전을 유치하면서 기존 미국, 호주, 프랑스, 스페인 방문객보다 더욱 많은 100만∼120만 명(1년 기준) 가량이 현장을 방문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쥬라기 월드 특별전은 롯데백화점 김포공항점 1층 특별전시관에서 1년간 진행되며, 티켓 가격은 성인 2만5000원, 청소년 2만3000원, 어린이 2만1000원이다.

정상연 기자 j301301@donga.com
#스마트 컨슈머#쥬라기 월드 특별전#이슬라 누블라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