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위메프, 통신판매중개자로 전환
더보기

위메프, 통신판매중개자로 전환

스포츠동아입력 2019-07-03 13:10수정 2019-07-03 13:1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중소파트너 비용절감 차원…고객지원 수준은 유지

위메프가 영세·중소 파트너사 비용절감을 위해 5일부터 통신판매사업자에서 통신판매중개자로 업태를 전환한다. 위메프는 이러한 사실을 파트너사에 공지하고, 바뀐 약관 동의 절차를 시작했다고 3일 밝혔다. 올해 초 정부는 온라인쇼핑몰 입점 상공인에 대한 신용카드 수수료 절감 정책을 내놨다. 중개자 플랫폼에 입점한 영세 상공인(연매출 3억 원 이하)은 0.8% 수수료만 부담하면 된다. 중소 상공인(연매출 3억 원 초과 5억 원 이하) 수수료 부담도 1.3%로 줄었다. 5억~10억 원, 10억~30억 원 규모 상공인들 역시 수수료를 절감 받는다. 위메프는 이에 따라 3만4000여 영세·중소 파트너가 150억 원에 달하는 수수료 부담을 줄일 수 있도록 중개자 전환에 나섰다고 설명했다. 위메프는 또 중개자 전환 이후에도 품질·반품·배송 등에 따른 고객지원 절차를 판매업자 수준으로 유지하기로 했다. 고객 문의 연락처 역시 위메프와 판매자 연락처를 모두 공개해 고객이 상황에 따라 편하게 문의할 수 있도록 했다.

김명근 기자 dionys@donga.com


관련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