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세종문화회관 계단에 야수파 화가 드랭作 ‘빅벤’
더보기

세종문화회관 계단에 야수파 화가 드랭作 ‘빅벤’

전영한 기자 입력 2019-07-03 03:00수정 2019-07-03 04:08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일 서울 종로구 세종문화회관 계단이 야수파 화가 앙드레 드랭의 대표작 ‘빅벤’으로 꾸며져 있다. 세종문화회관은 지난달 13일부터 9월 15일까지 세종미술관에서 ‘20세기 현대미술의 혁명가들―야수파 걸작전’을 선보인다.


전영한 기자 scoopjyh@donga.com
주요기사
#세종문화회관#앙드레 드랭#빅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