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내가 본 것을 당신도 볼 수 있다면[바람개비]
더보기

내가 본 것을 당신도 볼 수 있다면[바람개비]

윤태진 교보문고 북뉴스PD입력 2019-07-03 03:00수정 2019-07-03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유엔난민기구 친선대사로 활동 중인 배우 정우성이 세계 곳곳의 난민캠프를 다니며 겪은 처절한 사연과 그에 대한 생각을 엮었다. 캠프의 열악한 현실, 세계 7000만 명에 이르는 난민의 모습은 깊은 한숨을 자아낸다. ‘난민의 양산을 근본적으로 막을 방법은 없을까?’ 그 해답을 찾기 위한 저자의 진심이 묻어난다. 참고로 대한민국은 유엔난민기구의 민간 후원금이 세계에서 두 번째로 많은 나라다. 원더박스, 1만3500원.


윤태진 교보문고 북뉴스PD
주요기사
#유엔난민기구 친선대사#배우 정우성#내가 본 것을 당신도 볼 수 있다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