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 두동 택지지구 기반공사 마무리
더보기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 두동 택지지구 기반공사 마무리

조윤경 기자 입력 2019-07-03 03:00수정 2019-07-03 04:2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부영그룹이 시공사로 참여한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 두동 택지지구의 부지 조성 및 기반시설 공사가 마무리됐다.

2일 경남 창원시 진해구 두동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 택지지구’ 사업 현장에서 열린 준공식에는 김경수 경남도지사, 이세중 부영그룹 회장 직무대행 등 500여 명이 참여했다.

해당 개발사업은 168만 m² 부지에 주택건설용지, 상업용지, 산업시설 용지가 들어서는 대형 조성 공사다. 준공식에서 하승철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청장은 “두동지구는 향후 부산 제2신항 배후도시와 글로벌 물류단지 발전을 이끄는 거점이 될 것”이라고 말했다.

조윤경 기자 yunique@donga.com
주요기사
#부산#진해#경제자유구역#부영그룹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