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신세계면세점, 中흥업은행 제휴 ‘디스커버신세계’ 카드 중국 전역 출시
더보기

신세계면세점, 中흥업은행 제휴 ‘디스커버신세계’ 카드 중국 전역 출시

김재범 전문기자입력 2019-07-02 14:02수정 2019-07-02 17:1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중국 금융권 최초 한국관광 특화 서비스
연회비 44만원 S등급, ‘큰손’ 이목 집중


신세계면세점이 중국흥업은행과 손을 잡고 본격적인 중국 ‘큰손 모시기’에 나서고 있다.


신세계면세점은 중국흥업은행과 함께 한국 쇼핑 관광 혜택을 제공하는 ‘디스커버신세계’ 신용카드 4종을 7월 1일 중국 전역에 출시한다.


흥업은행은 중국 내 2032개의 지점을 보유한 대형 은행 중 하나로 지난해까지 누적 신용카드 발급량만 4271만 장에 달한다. 신세계면세점은 그동안 중국 최대 온라인 여행사 씨트립(C-trip), 유니온페이, 마펑워(중국 1위 여행 후기 사이트) 등 다양한 기업들과 제휴해 왔다. 최근 중국인들의 소득 수준이 증가하고 해외여행 경험이 많아지면서 여행 품질에 대한 기대가 커지고, 개별관광의 형태가 다채로워지고 있다는 점에 주목해 흥업은행과의 제휴를 결정했다.

관련기사

새롭게 선보이는 신세계그룹 제휴 신용카드 ‘디스커버 신세계’는 중국 금융권 최초로 한국 관광이 특화된 서비스를 탑재했다. 새 카드는 S, A, B, C 등급 총 4종으로 출시한다. 이중 연회비가 44만원인 S등급 카드는 VIP급 혜택을 받을 수 있어 중국의 ‘큰 손’이라 불리는 고객들의 이목을 집중시킬 것으로 예상된다.


S등급과 A등급 회원에게는 최대 20%의 신세계면세점 할인 혜택이 있는 블랙 멤버십을 발급한다. 명동점과 강남점의 블랙 VIP 라운지도 무료로 이용할 수 있다. 시내점(명동점, 강남점, 부산점)에서 사용할 수 있는 최대 50만원 상당의 쿠폰북, 7000달러 이상 구매 시 사용 가능한 15% 선불카드도 증정한다. 플래티넘 B등급과 골드 등급인 C등급 카드 회원 역시 유사한 혜택을 차등 지급한다.


또한 신세계백화점에서는 VIP카드를 발급하고 상시 구매 금액별 상품권을 증정한다. 이마트와 신세계사이먼 아울렛에서도 브랜드별 할인혜택과 서비스 내용을 담은 쿠폰북을 준비했다. 서울과 부산의 웨스틴조선호텔, 명동의 레스케이프호텔, 서울역의 포포인츠 바이 쉐라톤 서울남산에서는 룸 업그레이드 또는 객실할인 등의 혜택을 받을 수 있고, 부츠, 삐에로쇼핑, 신세계인터내셔날이 운영하는 브랜드숍에서도 다양한 프로모션이 진행된다.


이 밖에 중국 및 해외 공항 무료 픽업, 공항 VIP라운지 무료 이용, 국제선 신속 통관 등 해외여행을 위한 서비스도 제공한다.

신세계면세점 마케팅담당 문현규 상무는 “중국 현지은행이 한국의 유통 기업을 테마로 하는 최초의 신용카드이자 해외 출국자를 위한 최초의 신용카드라는 데 큰 의미가 있다”며 “신세계면세점이 중화권 고객의 마인드마크로 자리 잡고 한국을 다시 찾도록 실속 있는 혜택은 물론 기억에 남는 프리미엄 서비스를 지속적으로 제공할 예정”이라고 말했다.

스포츠동아 김재범 기자 oldfield@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