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용산구청 측 “빅뱅 탑 소집해제일, 8일→6일로 변경”
더보기

용산구청 측 “빅뱅 탑 소집해제일, 8일→6일로 변경”

뉴스1입력 2019-07-01 16:24수정 2019-07-01 16:2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빅뱅 탑 © News1

그룹 빅뱅 탑(32·본명 최승현)의 소집해제 일자가 앞당겨졌다. 용산공예관 근무일에 따른 결정이다.

1일 용산구청 관계자는 뉴스1에 “탑이 오는 6일 오후 6시 소집 해제한다. 탑이 근무 중인 용산공예관이 토요일에 열고 월요일은 정기 휴무로 운영되고 있다. 이에 따라 탑 역시 토요일까지 근무하고 소집해제될 예정”이라고 설명했다.

앞서 탑은 지난 2017년 2월 의경으로 군 복무를 시작했다. 하지만 이후 2016년 10월 서울 용산구 자택에서 대마초를 흡연한 혐의로 기소, 2017년 7월 열린 1심 공판에서 징역10월, 집행유예 2년, 추징금 1만 2000원을 선고받아 의경 신분이 박탈됐다.

그 뒤 탑은 2018년 1월 서울 용산구청 용산공예관으로 재배치, 이후 사회복무요원으로 근무하고 있다.

주요기사

탑은 당초 오는 8월 소집해제될 예정이었으나, 지난해 7월 시행된 복무 기간 단축 규정에 따라 27일 빠르게 소집 해제하게 됐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