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최화정 “내 나이에 뷰티 프로, 더할 나위 없는 영광”
더보기

최화정 “내 나이에 뷰티 프로, 더할 나위 없는 영광”

뉴스1입력 2019-07-01 15:25수정 2019-07-01 15:2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SBS Plus

방송인 최화정이 처음으로 뷰티 MC를 맡은 소감을 밝혔다.

최화정은 1일 오후 서울 마포구 상암 SBS프리즘타워 오디토리움에서 열린 SBS 플러스 ‘여자플러스3’ 기자간담회에서 뷰티 프로그램 MC를 처음 맡은 것에 대해 “제 나이에 뷰티 프로그램할 수 있다는 거 자체가 영광이었다. 내 나이에 뷰티 프로그램 MC 한다는 게 더할 나위 없는 영광이었다”고 운을 뗐다.

이어 그는 “그리고 제가 다른 분들보다 더 살아 보니까 뷰티의 흐름도 알고 몸소 체험하면서 나이가 들어가지 않느냐. 몸소 느끼고 짧지 않고, 거의 50년의 노하우가 있다. 어떻게 나이 들어야 아름다운가, 건강한가를 내가 직접 하고 있고 시행착오도 있으니까 그런 점에서 사람들이 궁금한 거를 얘기해줄 수 있지 않을까 생각한다. 요즘 나이 드신 분들의 뷰티 관심이 굉장히 높다. 라이프도 그렇고. 그래서 저를 여기 MC로 뽑아주신 거 아닐까 생각한다”고 설명했다.

이에 김호영은 “라디오 하면서 계속 만난다. 저보다 나이가 많은 분이어도, 형, 누나라는 말이 잘 안 떨어지는 분이 있으신데 화정누나는 처음 봤을 때부터 화정누나였다. 최화정이라는 아이콘 때문에 그런 것 같다. 그런 의미때문에 뷰티 프로그램 MC가 되신 게 아닐까 생각한다”고 덧붙였다.

주요기사

한편 ‘여자플러스3’은 ‘스타일브런치’라는 부제와 함께 매주 3MC의 브런치 모임 속에서 자유로운 토크와 함께 트렌디하고 스타일리시한 정보를 유쾌하게 풀어내는 라이프스타일 쇼 프로그램이다. 오는 3일 오전 10시 처음 방송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