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brand&]천편일률 기성 냉장고에 이별을 고하다… 삼성 냉장고 비스포크
더보기

[brand&]천편일률 기성 냉장고에 이별을 고하다… 삼성 냉장고 비스포크

동아일보입력 2019-06-20 03:00수정 2019-06-20 04:5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색(色)다른 맞춤형 냉장고 시대의 시작

‘취존(취향 존중)’·‘취저(취향 저격)’, 바야흐로 취향의 시대다. 올해 가장 주목 받는 소비 트렌드 역시 개별 취향에 최적화된 ‘맞춤’이다.

새로운 ‘맞춤’ 트렌드의 한 획을 긋는 브랜드는 놀랍게도 가전 제품에서 탄생했다. 그 주인공은 바로 삼성 냉장고 BESPOKE(비스포크). 라이프스타일과 개인의 취향 및 주방 공간에 따라 용량과 기능, 컬러를 조합해서 구성할 수 있는 비스포크는 놀라운 콘셉트로 무색무취 회색빛 냉장고 시대에 종지부를 찍고 ‘가전을 나답게’라는 선언과 함께 본격적인 맞춤형 냉장고의 시대를 열었다.


나만의 공간에 취향과 감성을 담아내다


이제 소비자는 개성을 담아내면서 집안의 요소들과 자연스럽게 어우러질 수 있는 냉장고를 원한다. 삼성전자는 비스포크로 더 까다로워진 소비자들의 취향을 단숨에 저격했다.

삼성 냉장고 비스포크는 다양한 모듈과 컬러의 조합으로 나만의 개성과 공간의 특성에 맞게 선택할 수 있는 완전히 새로운 냉장고다. 기성 냉장고의 고정관념을 넘어선 모듈 콘셉트의 비스포크는 라이프스타일, 가구 구성원, 냉장고장 사이즈, 주방 인테리어 컬러 등에 따라 다양한 조합으로 배치할 수 있다. 용량과 타입, 기능에 따라 8가지 모듈로 선택할 수 있는 비스포크는 냉장고 도어를 컬러 9종, 소재 3종으로 내가 원하는 대로 선택해 구매할 수 있는 점이 독보적이다. 짜맞춘 듯 자연스러운 키친핏, 다양한 컬러와 소재는 마치 빌트인 가구 같은 가전을 탄생시켰다.

주요기사


라이프사이클에 맞춰 변화하는 맞춤형 냉장고

비스포크는 삶에서 변화가 필요한 순간마다 원하는 용도에 딱 맞는 최적의 냉장고로 자유자재로 바꿀 수 있다. 싱글일 때부터 결혼 후 가정을 꾸리고 자녀가 자랄 때까지 한 사람의 일생 속에서 비스포크는 다채로운 변신을 거듭하며 언제나 곁을 지킨다.

혼자 살 때 쓰던 2도어 비스포크는 결혼하거나 아이가 태어나 식구가 늘어날 때마다 모듈을 새롭게 추가해 3도어 혹은 4도어로 바꿀 수 있으며, 원하는 도어만 컬러를 교체해 새로운 분위기를 연출할 수도 있다. 자녀가 성장하면서 많은 양의 음식 보관이 필요해질 경우 김치플러스 모듈도 간편하게 추가할 수 있다. 비스포크는 인테리어를 마음대로 바꿀 수 없는 전셋집에서도 개성 가득한 공간을 완성할 뿐만 아니라, 드디어 장만한 ‘내 집’을 꾸밀 때도 취향에 맞춰 자유롭게 선택할 수 있다.


주방이라는 공간의 마지막 퍼즐을 완성하다


최근 인테리어 트렌드는 편안하고 오래 머물 수 있는 ‘취향 저격’ 공간에 초점을 맞춘다.

도어 패널을 자유롭게 교체할 수 있는 비스포크는 취향에 따라 인테리어를 바꾸고 싶을 때 골칫거리였던 냉장고 걱정을 깔끔하게 해결해준다. 비스포크는 무색무취의 회색 냉장고 시대를 끝내고 차별화된 콘셉트로 전에 없던 새로운 냉장고의 세계로 인도한다. 원하는 취향에 따라 고를 수 없었던 냉장고라는 대형 가전을 ‘나답게’ 선택할 수 있는 특별한 기회를 열어준 것이다. 혁신을 더하되 튀지 않고 공간에 자연스럽게 스며드는 비스포크의 등장으로 인테리어의 마지막 퍼즐이 드디어 완성됐다.
#삼성 냉장고#비스포크#맟춤형 냉장고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