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서울시, 저소득층 반려동물… 등록-중성화수술 무료 지원
더보기

서울시, 저소득층 반려동물… 등록-중성화수술 무료 지원

김예윤 기자 입력 2019-05-15 03:00수정 2019-05-15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시는 반려동물이 버려지는 것을 막기 위해 중위소득 60% 이내(차상위계층) 가구 등에서 키우는 반려동물의 등록과 중성화 수술을 무료로 해주는 동물의료서비스를 추진한다.

14일 서울시에 따르면 서울에 거주하는 국민기초생활수급자와 중위소득 60% 이내 가구에서 키우는 반려견, 반려묘 등에게 건강검진을 해준 뒤 동물 등록과 중성화 수술을 비용 없이 할 수 있도록 한다. 다음 달 시범적으로 200마리에 대해 서비스를 제공하고 이후 1000마리까지 늘릴 계획이다.

동물의료서비스를 받고 싶은 가구에서는 동물보호단체인 ‘동물행동권 카라’ 홈페이지에서 신청서를 내려받아 작성한 뒤 소득증명자료와 함께 우편(마포구 잔다리로 122, 4층)이나 e메일로 보내면 된다. 서비스 제공 대상으로 확인된 가구는 지정된 동물병원에서 서비스를 받을 수 있다.

김예윤 기자 yeah@donga.com
주요기사
#저소득층#반려동물#중성화수술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