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이충무공전서’ 현대국어로 정본화
더보기

‘이충무공전서’ 현대국어로 정본화

동아일보입력 2019-05-02 03:00수정 2019-05-02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서울여해재단(이사장 윤동한)이 이순신 장군의 문집인 ‘이충무공전서’를 현대국어로 정본화하기로 했다. 정본화란 문헌을 고증해 신뢰할 수 있는 판본을 만드는 작업으로, 2022년 10월까지 진행한다. 이충무공전서는 1759년 정조의 지시로 작성된 문집이다. 총 14권 8책으로 정리된 전서에는 장군의 시와 장계, 난중일기 등이 집대성돼 있다. 이사장인 윤동한 한국콜마 회장(72·사진)은 이순신의 리더십과 사상을 전파하는 데 뜻을 같이한 기업인들과 사재를 출연해 2017년 비영리 법인인 서울여해재단을 설립했다.

#이충무공전서#서울여해재단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