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교촌치킨 회장에 소진세 前 롯데사장
더보기

교촌치킨 회장에 소진세 前 롯데사장

동아일보입력 2019-04-20 03:00수정 2019-04-20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교촌치킨을 운영하는 교촌에프앤비는 소진세 전 롯데그룹 사장(68·사진)이 22일 회장에 취임한다고 19일 밝혔다. 창업주인 권원강 전 회장이 3월 물러나면서 영입한 것으로 알려졌다. 소 신임 회장은 1977년 롯데쇼핑 입사 후 40년 이상 롯데그룹에서 활약한 유통 전문가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