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프로사령탑 이적 논란 김호철 감독 징계 심사
더보기

프로사령탑 이적 논란 김호철 감독 징계 심사

동아일보입력 2019-04-18 03:00수정 2019-04-18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대한민국배구협회는 17일 남자경기력향상위원회를 열고 국가대표 전임감독직을 맡고 있으면서 프로배구단 OK저축은행의 감독으로 취임하려 했던 김호철 감독(사진)에 대해 협회 스포츠윤리위원회에 징계 심사를 요청하기로 했다. 협회는 “김 감독이 OK저축은행과 계약을 하지 않았기 때문에 현재 상태로 규정 위반은 아닌 것으로 판단하고 있으나 국가대표 선발 규정 중 불미스러운 행위로 사회적 물의를 야기할 경우 징계할 수 있다는 조항을 근거로 윤리위에 판단을 요청하기로 했다”고 설명했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