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복면가왕 5연승 차지연, 갑상선암 ‘날벼락’…“모든 활동 중단”
더보기

복면가왕 5연승 차지연, 갑상선암 ‘날벼락’…“모든 활동 중단”

장연제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4-15 13:44수정 2019-04-15 14:0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차지연. 사진=씨제스엔터테인먼트 제공

뮤지컬배우 차지연(37)이 갑상선암 진단을 받아 모든 활동을 중단하고 치료에 전념한다.

15일 차지연의 소속사 씨제스엔터테인먼트는 “차지연이 건강상의 이유로 뮤지컬 ‘안나 카레니나’에서 하차하게 됐다”며 “올해 초부터 몸 상태가 좋지 않아 건강관리에 힘을 쏟았는데 지난주 병원 검진을 통해 1차적으로 갑상선암 진단을 받고 세부 조직 검사를 진행 중”이라고 밝혔다.

이어 “차기작에서 하차하고 현재 공연 중인 뮤지컬 ‘호프’도 제작사와 논의해 공연에 문제가 발생하지 않도록 할 것”이라고 덧붙였다.

향후 계획에 대해서는 “투병과 치료에 전념하고 당사 또한 배우가 건강을 회복하는 데 최선을 다할 것”이라고 설명했다.

주요기사

차지연은 오는 5월 17일부터 7월 4일까지 서울 용산구 한남동 블루스퀘어 인터파크홀에서 공연하는 ‘안나 카레니나’의 주인공을 맡을 예정이었다. 종로구 연지동 두산아트센터 연강홀에서 공연하고 있는 뮤지컬 ‘호프’에도 출연 중이었다.

2006년 뮤지컬 ‘라이언 킹’으로 데뷔한 차지연은 뮤지컬 ‘카르멘’, ‘서편제’, ‘드림걸즈’ ‘위키드’ ‘마타하리’ ‘레베카’ 등에 출연하며 인기를 얻었다.

또한 MBC 예능 프로그램 ‘나는 가수다’ 시즌1에서 임재범 사랑보다 깊은 상처, 빈잔 등의 곡 피처링을 맡아 주목받는가 하면, ‘일밤-복면가왕’에서 ‘캣츠걸’로 가왕에 올라 5연승을 하며 안방 시청자에게도 이름을 알렸다.

한편, 갑상선에 혹이 생긴 것을 갑상선 결절이라 하며 전체 갑상선 결절의 5~10%은 갑상선암으로 진단된다.

갑상선암은 양성 결절과 다르게 일반적으로 크기가 커지며 주변조직을 침범하거나 림프절 전이, 원격 전이를 일으킬 수 있다. 95% 이상은 유두암이며 이외에도 여포암, 저분화암, 미분화암, 수질암 등이 있다. 다른 암종에 비해 완치율과 생존률이 높은 것이 특징이다.

장연제 동아닷컴 기자 jeje@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