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미우새’ 김종국, “법 자문 필요…좋은 형한테 사기당해”
더보기

‘미우새’ 김종국, “법 자문 필요…좋은 형한테 사기당해”

뉴스1입력 2019-03-24 22:02수정 2019-03-24 22:0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SBS ‘미운우리새끼’ 방송 화면 캡처 © 뉴스1

‘미우새’ 김종국이 친하게 지내는 형에게 사기를 당했다고 전했다.

24일 밤 방송된 SBS 예능 프로그램 ‘미운 우리 새끼’에서는 스페셜 MC로 윤아가 출연했다.

이날 김종국과 하하는 동업에 대한 엇갈린 의견으로 분쟁이 벌어졌다. 하하는 김종국에게 동업자가 최선을 하지 않으면 고소할 수 있다고 했다. 이에 김종국은 법 자문을 위해 평소 친하게 지내는 변호사를 집으로 초대했다.


변호사를 기다리는 김종국은 “법을 잘 알아야 한다”며 “사기를 크게 하나 당할 것 같다”고 전했다. 이어 김종국은 “사기는 왜 좋은 형한테 당하는 거야”라며 씁쓸해하는 모습을 보였다.

주요기사

한편 ‘미우새’는 엄마들이 화자가 돼 자식들 일상을 관찰하고, 육아일기라는 장치를 통해 순간을 기록하는 프로그램이다. 매주 일요일 오후 9시 5분 방송된다.

 (서울=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