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고양이 눈]몸 푸는 중
더보기

[고양이 눈]몸 푸는 중

신원건 기자 입력 2019-03-13 03:00수정 2019-03-13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볼에 스치는 바람이 조금씩 부드러워지는 요즘. 설악산 깊은 곳, 토왕성폭포는 아직 꽁꽁 웅크리고 있습니다. 계곡 사이사이 삼월 봄기운이 스며들면 머지않아 얼었던 폭포도 콸콸 쏟아지기 시작하겠지요. 얼음 속에서 맑은 물이 슬슬 몸 푸는 소리가 들리는 것 같지 않나요. ―속초 국립산악박물관 전망대에서

신원건 기자 laputa@donga.com
주요기사
#설악산#토왕성폭포#속초 국립산악박물관 전망대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