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15세 이하 토플 시험, 보호자 없이 치를수 있어
더보기

15세 이하 토플 시험, 보호자 없이 치를수 있어

세종=이새샘기자입력 2019-03-11 03:00수정 2019-03-11 03:4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만 15세 이하인 청소년이 토플에 응시할 때 보호자가 시험장에 반드시 동반하도록 한 조항이 삭제돼 이달부터 적용된다.

공정거래위원회는 9일 영어시험 주관사인 미국교육평가원(토플), YBM(토익), 서울대학교발전기금(텝스), 지텔프코리아(지텔프)의 약관을 심사해 4개 조항을 시정하도록 했다고 밝혔다.

토플은 그동안 응시자의 안전을 이유로 15세 이하인 사람이 응시할 때 보호자가 시험장 안에 머물도록 했다. 이 조항을 어기면 점수를 무효로 하고 환불도 해주지 않았다. 공정위는 시험장 관리 책임이 사업자에게 있는 만큼 권장사항으로 변경하도록 했다. 악천후 등으로 이미 치른 시험이 취소될 수 있고 취소 시 무료 재시험이나 환불 여부는 사업자 재량에 있다는 조항도 삭제했다.

텝스와 지텔프의 경우 응시자가 부정행위를 한 것으로 의심받아 성적통보 보류자로 분류되면 추가 재시험 기회를 1회 주고 6주 안에 응시하도록 했다. 종전에는 통보 보류자가 2주 내에 지정된 장소에서 단 1번 열리는 재시험에 응시해야 했다. 개정 약관은 이달 신청한 응시자부터 적용된다.

주요기사

세종=이새샘 기자 iamsam@donga.com
#토플#보호자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