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고양이 눈]거리의 ‘예술카’
더보기

[고양이 눈]거리의 ‘예술카’

김성규 기자 입력 2019-02-09 03:00수정 2019-02-09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보닛부터 트렁크까지. 이만큼 완벽한 가판대가 어디 있을까요. 차 앞 진열대에도 옷들을 ‘칼 각’으로 접어두고, 화려하게 구두를 진열해 두었어요. 알뜰한 공간 관리와 섬세한 손길. 장사를 한두 해 해본 솜씨는 아닌 듯합니다. 이쯤 되면 거리의 ‘예술카’라 부를 법 하네요. 사장님, 많이 파시고 내년 겨울에는 찬 거리가 아닌 따뜻한 실내에서 장사하시기를 바랄게요. ― 서울 종로의 한 거리에서


김성규 기자 sunggyu@donga.com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