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고양이 눈]천천히 오렴
더보기

[고양이 눈]천천히 오렴

최혁중 기자 입력 2019-01-31 03:00수정 2019-01-31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눈아 흰눈아, 천천히 내려오렴.

사락사락 너 내려앉는 소리에 혹시나 우리 딸 깰까 봐.

바람아 높바람아 천천히 불어주렴.

사각사각 너 스쳐가는 소리에 혹여나 우리 딸 놀랄라.

주요기사

용인=최혁중 기자 sajinman@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