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진화♥’ 함소원, 출산 한 달만 ‘S라인 몸매’ 과시…“남편 위한 특급 포즈”
더보기

‘진화♥’ 함소원, 출산 한 달만 ‘S라인 몸매’ 과시…“남편 위한 특급 포즈”

김은향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1-24 20:52수정 2019-01-24 21:0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함소원 소셜미디어 게시물

사진=함소원 소셜미디어 게시물

미스코리아 출신 배우 함소원(43)이 출산 한 달만에 활동을 재개했다.

함소원은 24일 자신의 소셜미디어에 “한 달 만에 초스피드로 돌아온 촬영장. 남편이 예뻐졌다고 자꾸 쫓아다니면서 사진 찍는다. 남편을 위한 특급 포즈 짠”이라며 사진 여러 장을 공개했다.

사진 속 함소원은 흰색 반팔티에 청바지를 착용하고 있다. 특히 함소원은 출산한 지 한 달밖에 안됐음에도 날씬한 몸매를 자랑했다.


또 다른 사진을 보면, 함소원은 남편 진화와 함께 다정하게 포즈를 취하고 있다.

주요기사

앞서 함소원·진화 부부는 2018년 1월 18세 나이차를 극복하고 부부의 연을 맺었다.

이후 두 사람은 지난달 18일 득녀했다. 지난 2일에는 TV조선 예능프로그램 ‘아내의 맛’을 통해 출산 상황을 공개하기도 했다.

김은향 동아닷컴 기자 eunhyang@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