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인니 술라웨시섬 폭우…사망자 26명으로 증가
더보기

인니 술라웨시섬 폭우…사망자 26명으로 증가

뉴시스입력 2019-01-24 17:03수정 2019-01-24 17:0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인도네시아 중부 술라웨시 섬 남부지역에서 폭우 및 산사태로 인한 사망자가 8명에서 26명으로 늘었다고 AFP통신이 24일 보도했다.

인도네시아 술라웨시 섬 남부 지역에서는 지난 22일부터 강풍을 동반한 폭우가 이어져 곳곳에서 제방이 무너져 홍수 및 산사태가 발생했다.

인도네시아 재난 당국은 24일 오전 현재 26명이 사망하고 24명이 실종된 것으로 집계됐다고 발표했다.


현재 술라웨시 섬 남부 9개 지역은 폭우로 강물이 불어나 침수 등이 발생해 3000여명의 주민이 대피소에 피난했으며, 46명이 병원에서 치료를 받고 있다. 남술라웨시주의 주도인 마카사르 일부 지역도 피해를 입었다.

주요기사

인도네시아는 10월부터 이듬해 4월이 우기로, 이 기간에 폭우로 인한 홍수가 자주 발생한다. 지난해 10월에도 수마트라 섬에 폭우가 내려 최소 22명이 사망한 바 있다.

【서울=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