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WKBL, 김용두 신임 사무총장 선임
더보기

WKBL, 김용두 신임 사무총장 선임

정지욱 입력 2019-01-23 16:38수정 2019-01-23 16:4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김용두 신임 사무총장. 사진제공|WKBL

김용두(59) 전 KBS 협력제작국장이 한국여자농구연맹(WKBL) 신임 사무총장 자리에 올랐다.

한국여자농구연맹(WKBL)은 김용두 전 KBS 협력제작국장을 사무총장에 선임했다고 밝혔다.

김 신임 사무총장은 KBS 재직 시절 ‘인간극장’ 등을 기획, 제작했으며 KBS 편성 기획팀장을 거쳐 협력제작국장을 지냈다. 김 사무총장은 “새로운 시도를 위해 소통을 강화하고 여자 프로농구 변화와 흥행을 위해 다양한 도전을 시도할 것”이라고 소감을 밝혔다.


WKBL은 제8대 이병완 총재, 박찬숙 경기운영본부장에 이어 새 사무총장을 선임하며 집행부 구성을 완료했다.

관련기사

김 사무총장의 공식 업무는 2월1일부터다.

정지욱 stop@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