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한국 바레인] 韓, 역대전적 10승4무2패 ‘압도적’…아시안컵 전적은?
더보기

[한국 바레인] 韓, 역대전적 10승4무2패 ‘압도적’…아시안컵 전적은?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1-22 08:18수정 2019-01-22 08:2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사진=대한축구협회 제공

벤투호가 2019 아시아축구연맹(AFC) 아시안컵 8강 진출권을 놓고 바레인과 맞붙는다.

파울루 벤투 감독이 이끄는 한국 축구대표팀은 22일 오후 10시(한국시간) 아랍에미리트 두바이의 라시드 스타디움에서 바레인과 아시안컵 16강전을 펼친다.

한국과 맞붙는 바레인은 객관적인 전력상 한수 아래의 팀으로 평가 받는다. 국제축구연맹(FIFA) 랭킹에서 바레인은 한국(53위)보다 한참 뒤진 113위에 위치하고 있다. 역대전적에서도 10승4무2패로 한국이 크게 앞선다.


하지만 역대전적에서 기록한 2패 모두 아시안컵에서 나왔다. 아시안컵 전적만 따진다면 한국이 1승2패로 뒤진다.

주요기사

첫 패배는 1988년 아시안컵 예선 조별리그였다. 바레인, 인도네시아, 남예맨과 함께 4조에 편성됐던 한국은 1차전에서 바레인에게 0-2로 패배했다.

2007년 아시안컵 조별리그에서 한국은 바레인, 사우디아라비아, 인도네시아와 D조에 속했다. 2차전에서 한국은 바레인을 상대로 1-2로 졌다. 전반 김두현의 선제골로 앞섰지만 내리 2골을 내주면서 역전패를 허용했다.

2011년 아시안컵 조별리그에서도 바레인과 같은 조(C조)에 편성됐다. 당시 한국은 구자철의 멀티골에 힘입어 2-1 승리를 따냈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