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南-北-美 ‘합숙 협상’ 종료… 스웨덴 北대사관 돌아간 최선희
더보기

南-北-美 ‘합숙 협상’ 종료… 스웨덴 北대사관 돌아간 최선희

동정민 특파원 입력 2019-01-22 03:00수정 2019-01-22 03:32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1일(현지 시간) 스웨덴 스톡홀름 외곽 휴양시설 하크홀름순드 콘퍼런스장에서 스티븐 비건 미 국무부 대북정책특별대표와 2차 북-미 정상회담 실무협상을 마친 최선희 북한 외무성 부상(오른쪽)이 스웨덴 주재 북한대사관으로 들어가고 있다. 이도훈 외교부 한반도평화교섭본부장까지 참여해 남북미 3자 협상까지 진행된 이례적인 3일간의 합숙 협상은 이날 종료된 것으로 알려졌다.


스톡홀름=동정민 특파원 ditto@donga.com
관련기사
#최선희#북미 정상회담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