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그리스도상 후광처럼 떠오른 슈퍼블러드문
더보기

그리스도상 후광처럼 떠오른 슈퍼블러드문

뉴시스입력 2019-01-21 17:39수정 2019-01-21 17:3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1일(현지시간) 브라질 리우데자네이루 그리스도상 뒤로 슈퍼블러드문의 월식이 진행되고 있다.

슈퍼블러드문은 달이 지구와 가장 가까워지는 때와 보름달이 뜨는 시기가 겹치는 슈퍼문과 달이 지구와 일직선에 놓여 개기월식이 일어날 때 붉게 보이는 블러드문을 합친 말이다.


【리우데자네이루=AP/뉴시스】

주요기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