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멧돼지 겨울철에도 출몰 빈번…“마주쳤다면 흥분 말아야”
더보기

멧돼지 겨울철에도 출몰 빈번…“마주쳤다면 흥분 말아야”

뉴시스입력 2019-01-15 12:02수정 2019-01-15 12:03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소방청은 겨울철에도 멧돼지 출몰이 잦다며 등산로와 도심에서 마주쳤다면 침착하게 대응할 것을 15일 당부했다.

소방청에 따르면 2016~2018년 3년간 멧돼지 포획을 위해 119구조대가 출동한 건수는 총 1만22건에 달한다. 한 달 평균 278건씩 출몰하고 있는 셈이다.

2016년 3324건에서 2017년 3844건으로 늘었다가 지방자치단체의 유해 야생동물 포획 허가로 전문수렵인들의 활동이 많아진 지난해에는 2854건으로 전년 대비 26% 줄었다.


멧돼지 출몰 시기는 번식기를 앞둔 가을철에 집중돼 있다. 그러나 겨울철 먹이를 찾아 산을 옮겨 다니거나 도심으로 내려와 사람을 위협하기도 한다.

주요기사

장거래 소방청 119생활안전과장은 “멧돼지와 마주쳤을 때 갑자기 달아나거나 소리를 지르면 흥분해 달려들 수 있다”며 “주변 지형지물을 이용해 안전하게 대피한 후 119에 신고하는 것이 바람직하다”고 말했다.

【세종=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