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황금돼지해, 고금리 상품으로 부자되세요”
더보기

“황금돼지해, 고금리 상품으로 부자되세요”

스포츠동아입력 2019-01-08 05:45수정 2019-01-08 05:4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KEB하나은행의 홍보모델 손흥민이 31일까지 1조원 한도로 판매하는 ‘황금드림 정기예금’을 소개하고 있다. 사진제공|KEB하나은행

시중은행들이 새해 재테크족을 겨냥한 고금리 특판 상품을 잇달아 선보이고 있다.

특판 상품은 일반 예적금 상품과 달리 판매 기간을 한정해 기존 상품보다 높은 금리와 혜택을 제공한다. KEB하나은행은 31일까지 1조원 한도로 ‘황금드림 정기예금’을 판매한다. 최저 가입금액은 500만원, 적용금리는 1년제 연 2.3%, 1년6개월에 연 2.4%다. 가입 고객 중 추첨을 통해 황금돼지 골드바와 아이스크림 모바일쿠폰을 제공한다.

IBK기업은행은 3월말까지 3조원 한도로 ‘IBK W특판예금’을 내놓았다. 정기예금(3개월, 6개월, 1년 만기), 중소기업금융채권(1년 만기), 단기중소기업금융채권으로 구성했다. 1년 만기 중소기업금융채권의 적용 금리는 연 2.28%다. 주택청약저축 10만원 이상 가입, 적립식예금 가입 및 10만원 이상 자동이체, 공과금 자동이체 2건 이상, IBK카드 이용실적 30만원 이상 중 한 가지 조건을 충족하면 연 0.2% 우대금리를 제공한다.


업계 관계자는 “매년 1월과 2월은 연말정산과 설 보너스, 성과급 등 직장인들에게 목돈이 생기는 시즌”이라며 “이 기간에 넉넉해진 여유자금을 겨냥한 고금리 특판 상품이 속속 등장하고 있다”고 설명했다.

관련기사

정정욱 기자 jjay@donga.com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