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일출보고 온 후 시름시름 앓더니’…20대 남성 숨진 채 발견
더보기

‘일출보고 온 후 시름시름 앓더니’…20대 남성 숨진 채 발견

뉴스1입력 2019-01-07 13:13수정 2019-01-07 16:27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광주 서부경찰서./뉴스1 © News1

7일 오전 12시쯤 광주 서구 쌍촌동 한 원룸에 사는 김모씨(27)가 자신의 집 화장실에서 쓰러져 숨져있는 것을 동거인 A씨(30)가 발견, 경찰에 신고했다.

발견 당시 김씨는 사망 후 근육이 딱딱해지는 사후강직이 진행된 상태였다.

평소 지병이 있는 김씨가 지난 1일 새해 일출을 보고 온 후 감기 증상으로 병원 응급실 진료를 받았던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부검 등을 통해 김씨의 정확한 사망 원인을 조사 중이다.

주요기사

(광주=뉴스1)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