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해남서 60대 음주운전으로 차량 5대 잇따라 받아…3명 부상
더보기

해남서 60대 음주운전으로 차량 5대 잇따라 받아…3명 부상

뉴시스입력 2019-01-05 11:43수정 2019-01-05 11:45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전남 해남에서 60대가 음주운전 역주행을 하다가 차량 3대를 잇달아 들이받고 경찰에 붙잡혔다.

해남경찰서는 5일 술을 마신 뒤 운전을 하고 차량을 받은 혐의(특가법상 도주차량 등)로 A(68)씨를 붙잡아 조사중이라고 밝혔다.

A씨는 지난 4일 오후 10시께 해남군 문내면 한 장례식장 앞 도로에서 역주행을 하면서 B(36)씨의 차량 등 3대를 연속 받은 뒤 구호조치 없이 10㎞를 도주한 혐의를 받고 있다.


이 사고로 B씨 등 3명이 크고작은 부상을 입어 병원치료를 받고 있다

주요기사

경찰 조사결과 A씨는 식당에서 술을 마신 뒤 정차해 있던 차량 2대도 받았던 것으로 드러났다.

또 경찰의 음주측정 결과 혈중알코올농도 0.092% 상태에서 운전을 한 것으로 조사됐다.

경찰은 A씨를 상대로 정확한 사고 경위를 조사하고 있다.

【해남=뉴시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