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걸그룹 변신’ 농구선수 신지현, 미모 실화?…‘농구계 수지’ 별명에 딱
더보기

‘걸그룹 변신’ 농구선수 신지현, 미모 실화?…‘농구계 수지’ 별명에 딱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입력 2019-01-04 08:39수정 2019-01-04 08:59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신지현(왼쪽)과 수지. 사진=온라인 커뮤니티

농구선수 신지현(24·KEB하나은행)이 여자프로농구(WKBL) 올스타전에서 스페셜 걸그룹 멤버로 공연을 펼칠 예정인 가운데, 그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다.

6일 오후 1시 서울 장충체육관에서는 ‘2018~2019 우리은행 WKBL 올스타전’이 진행된다.

이날 신지현을 비롯해 이주연(삼성생명), 나윤정(우리은행), 홍소리(OK저축은행) 등 4명은 2인조 걸그룹 라임소다와 컬래버레이션으로 스페셜 걸그룹을 결성해 AOA의 대표곡 ‘빙글뱅글’에 맞춰 숨은 댄스 실력을 선보일 예정이다.


신지현은 2013년 WKBL드래프트에서 전체 1라운드 1순위로 부천 하나외환 여자농구단에 지명이 됐다. 가드 포지션을 맡고 있는 그는 신인답지 않은 과감한 플레이로 팬들의 시선을 사로잡았다.

주요기사

이후 2015년 ‘2014~2015 KB국민은행 WKBL 시상식’과 ‘제8회 스포츠조선 한국농구대상 WKBL 시상식’에서 신인상을 받았다.

신지현은 실력만큼 빼어난 미모로도 인기를 끌고 있다. ‘얼짱 농구선수’로 유명한 그는 과거 한 온라인 커뮤니티에 신지현과 가수 수지의 모습을 비교한 게시물이 게재된 이후 ‘농구계 수지’로 불리고 있다.

윤우열 동아닷컴 기자 cloudancer@donga.com
오늘의 핫이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