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늠름한 해병대… “우리 손자 장하다”
더보기

늠름한 해병대… “우리 손자 장하다”

뉴스1입력 2019-01-04 03:00수정 2019-01-04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3일 경북 포항 해병대교육훈련단에서 열린 신병 수료식에서 한 할머니가 7주간의 군사기초훈련 및 해병대특성화훈련을 마친 손자에게 웃는 얼굴로 달려가고 있다. 이날 수료식을 마친 667명은 4일부터 각각 자대에 배치돼 복무한다.


포항=뉴스1
주요기사
#해병대#포항 해병대교육훈련단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