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동사무소에도 기업유치전략실… 마을 확 바꾼 혼다의 유턴
더보기

동사무소에도 기업유치전략실… 마을 확 바꾼 혼다의 유턴

서영아 특파원 입력 2018-12-18 03:00수정 2018-12-18 17:56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2019 신년기획 기업이 도시의 미래다]혼다車 공장 들어선 日 사이타마현
11월 요리이정 마을 축제에서는 혼다의 희귀차들이 동원된 카 퍼레이드가 펼쳐졌다. 2013년 혼다 공장이 들어선 뒤 마을에는 대형 슈퍼마켓체인이 들어서고 도로 확장 공사가 시작되는 등 변화의 바람이 불고 있다. 요리이정 사무소 제공
도쿄역에서 2시간여 열차를 갈아타며 사이타마(埼玉)현 요리이(寄居)정에 도착했다. 2013년 혼다자동차가 약 95만 m²(약 29만 평) 부지에 최첨단 공장을 새로 지은 곳이다.

인구 3만3000명 규모의 이 마을은 언뜻 보면 인구 감소에 시달리는 일본의 여느 지방자치단체와 다르지 않다. 지방철도 시치부선 등 2개의 철도 노선이 통과하는 교통 요지지만 역사 주변에는 그 흔한 맥도널드나 롯데리아 하나 없고 상점가도 제대로 갖춰지지 않았다.

○ 공장 유치 이후 주민 사이에 높아지는 기대감

2013년 혼다 공장이 들어선 요리이정에는 4월 거대한 규모의 쇼핑시설이 들어서는 등 마을이 조금씩 변모하고 있다. 요리이(사이타마현)=서영아 특파원 sya@donga.com
역 가까이에 위치한 정사무소(우리의 동주민센터)에는 독특한 부서가 설치돼 있었다. ‘기업유치전략실.’ 정사무소는 혼다 공장 유치가 결정된 직후인 2006년 7월 이 부서를 설치하고 공장 건설에 필요한 모든 행정서비스를 원스톱으로 가능하게 지원했다.

관련기사

시마자키 야스히코(嶋崎靖彦) 기업유치전략실장은 “공장을 세우려면 여러 행정부서가 관여해야 하는데, 그걸 효율적으로 돕는다는 취지”라고 설명한다. 지난해 혼다자동차가 2021년까지 인근 사야마 공장을 폐쇄하고 이곳(요리이정)을 ‘마더(母) 공장’(주력 생산시설)으로 삼겠다는 계획을 발표하자 정사무소는 4월부터 전담 인력을 3명으로 늘렸다. 그는 “공장과 건물에 대한 고정자산세와 법인세, 주민세 등 세수가 늘었다”고 말한다.

실제로 찾아가 본 혼다 요리이 공장은 마을 중심가에서 7km가량, 가장 가까운 전철역에서도 3km 이상 떨어져 있어 마을로 나오기가 쉽지 않아 보였다. 종업원 2200여 명은 대부분 기숙사 생활을 하고 회사 버스로 출퇴근한다.

공장 완공 이후 마을 곳곳에 변화의 조짐이 나타나면서 주민들의 기대감도 커지고 있다. 올해 4월 요리이역에서 남쪽으로 500m 지점에 대형 쇼핑몰이 문을 열었다. 대형 슈퍼마켓체인 ‘베르크’와 마쓰모토 기요시 약국, 100엔 숍 업체인 다이소 등이 입점했다. 상품이 빼곡히 들어차 있는, 2800m²(약 850평) 규모의 슈퍼마켓에는 마을 사람들이 모두 이곳에 모인 듯 손님이 많았다. ‘이트인’ 코너에서 방금 구운 빵을 사먹던 한 여고생은 “친구들과 만날 때도 여길 이용한다”며 “이곳이 생겨 정말 편리하다”고 말한다.

이곳 토박이로 택시운전을 하는 아라이 겐지(新井顯治·71) 씨는 “혼다 공장이 들어선 뒤 야근 직원을 귀가시키기 위해 택시를 부르는 일이 많아졌다”고 즐거워했다. 또 “내년 10월이면 옆, 앞 도로를 확장하고 광장을 만드는 등의 대형 공사가 계획돼 있다”며 “이 일대가 확 달라질 것”이라고 기대감을 나타냈다.

스즈키 히데유키(鈴木秀幸) 기업유치전략실 주간은 “혼다 공장이 들어온 뒤 마을의 이벤트가 바뀌었다”고 소개한다. 봄이면 공장부지에서 초등학생들과 직원들이 모내기 실습을 하고 혼다의 기업인 야구 선수들이 정기적으로 마을 유치원을 찾아 야구를 가르쳐 준다. 11월 열린 마을축제 때는 혼다자동차가 보유한 희귀차들이 마을 중심가부터 공장까지 카 퍼레이드를 벌이기도 했다.

○ 일본 기업들의 ‘메이드 인 저팬’ 회귀


혼다 외에도 도요타, 닛산, 캐논, 파이오니어, 카시오 등 글로벌 현지생산에 치중했던 일본 주요 기업들이 속속 일본으로 회귀하고 있다. 본국으로 생산거점을 이동하는 이른바 ‘리쇼어링(reshoring)’을 통해 ‘메이드 인 저팬’에 힘을 싣고 있는 것이다. 일본 경제산업성 통계에 따르면 2015년 한 해에 724개 기업이, 2016년엔 650개 기업이 해외 현지법인을 철수하고 일본으로 유턴했다.

도요타자동차는 2015년부터 캐나다에서 생산하던 렉서스RX를 후쿠오카현 미야타 공장에서 생산하고 있다. 2017년엔 미국 인디애나주 공장의 ‘캠리’ 연간 10만 대분을 아이치현 공장으로 옮겼다. 지난해 초에는 캐논이 미야자키현에 디지털카메라 신규 생산공장을 세우겠다고 발표했다. 손목시계를 생산하는 카시오계산기는 국내 공장의 저비용화를 진행해 태국과 중국에서 생산하던 상당 부분을 3년 안에 야마가타현 공장으로 옮기겠다는 계획이다.

중국, 동남아시아 등 인건비가 낮은 국가로 생산설비를 이동했던 일본 기업들이 본국으로 돌아오는 이유는 해외 생산의 장점은 점점 사라지고 있는 반면 일본은 공장을 운영하기 좋은 환경이 조성됐기 때문이다. 중국의 임금은 2005년 대비 3배 이상으로 올랐고, 동남아 국가들도 날로 상승하고 있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총리는 수출 경쟁력 강화를 위해 엔저 유도 정책을 강력하게 추진했다. 2012년 30% 수준이던 법인세율도 올해 23.2%까지 낮추기로 했다. 일본은행은 2016년부터 마이너스 금리 정책을 도입해 기업 부담을 줄여줬다. 이보다 앞서 고이즈미 준이치로(小泉純一郞) 전 총리는 2002년 ‘공장 제한법’을, 2006년엔 ‘공장재배치촉진법’을 없애 수도권 공장 진입 규제를 폐지했다.

해외 공장에서 빈발하는, 기술 유출에 대한 우려도 일본 기업 회귀의 한 원인으로 거론된다. 나아가 신흥국 제품들과의 차별화를 위해 고급화를 추진하면서 ‘메이드 인 저팬’이 판매에 유리하다는 판단도 작용했다. 기쿠치 히데아키(菊地秀朗) 일본총합연구소 연구원은 기업들의 국내 회귀에 대해 “엔저, 외국인 관광객 수요 증가, 자동화, 기술연구개발 강화 등이 기여했다”고 평가했다.

▼ 관광객 증가에 화색… 시세이도 36년만에 日국내 2곳 공장 신설 ▼

투자 부르는 관광특수


화장품과 음식료, 생활용품 등 일본 내수기업들은 ‘다른’ 이유로 국내 투자를 늘리고 있다. 바로 외국인 관광 특수다.

일본 화장품 회사들은 인구 감소와 고령화로 인해 ‘화장품 업계의 미래는 없다’는 말을 들을 정도로 빈사상태에 빠졌지만 몰려오는 외국인들 덕에 기사회생하고 있다.

일본 언론은 “외국인들이 일본에서 시세이도 화장품을 접한 뒤 귀국한 후에도 계속 사면서 화장품 내수 판매와 수출이 급증했다”고 전했다. 덕분에 시세이도의 연간 매출은 2012년 6823억 엔에서 지난해 1조51억 엔으로 뛰었다. 시세이도는 2022년까지 시즈오카현 공장을 증설하고 도치기현과 오사카부에도 새 공장을 짓기로 했다. 시세이도가 일본 국내에 공장을 신설하는 것은 36년 만의 일이다.

식음료업도 외국인 관광객 덕을 톡톡히 보면서 공장 신설 움직임이 이어지고 있다. 식음료 업체들의 설비투자는 2015년 1조 엔 전후였지만 2016년부터 급증해 지난해 2조4000억 엔까지 늘었다.

이 같은 외국인 관광 특수에 대해 일본에선 저출산 고령화로 축소되던 내수를 외국인 관광객 유치로 보완하려는 일본 정부의 전략이 효과를 거뒀다는 평가가 나온다. 지난해 2869만 명이었던 방일 외국인 관광객은 올해 3000만 명을 넘어설 것으로 예상된다. 외국인 관광객의 소비액은 2012년 1조846억 엔에서 지난해 4조4162억 엔으로 급증했다. 일본 정부는 2020년까지 연간 외국인 관광객 수를 4000만 명으로 늘리겠다는 목표를 내걸고 있다.

관광산업의 호황은 땅값에도 영향을 미쳤다. 인구는 계속 줄어들고 있지만 버블경제 시기였던 1991년 이래 처음으로 올해 전국 평균 땅값이 상승했다. 국토교통성이 9월 발표한 전국 평균 지가는 전년 같은 시점보다 0.1% 상승했다.

도쿄 오사카 나고야 등 3대 대도시권의 상업지 지가는 4.2% 올랐고, 삿포로 센다이 히로시마 후쿠오카 등 지방의 4개 핵심 도시의 상업지 지가는 평균 9.2%나 뛰었다. 모두 관광객이 몰리는 대도시의 상업지역이란 점에서 일본 언론은 “관광객이 일본의 땅값을 끌어올렸다”고 보도했다.

요리이(사이타마현)=서영아 특파원 sya@donga.com
#일본#기업#혼다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