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이 가을, 경주… 9000명 함께 달렸다
더보기

이 가을, 경주… 9000명 함께 달렸다

전영한 기자 입력 2018-10-22 03:00수정 2018-10-22 03:04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동아일보 2018 경주국제마라톤대회에 참가한 약 9000명의 마라토너들이 21일 오전 8시 출발지인 경주시민운동장에서 힘차게 첫발을 내딛고 있다. 이날 참가자들은 화창한 가을 날씨 속에 천년고도 경주의 구석구석을 누비며 달리기의 매력에 푹 빠져들었다. 케냐의 케네디 키프로프 체보로르(28)는 개인 최고 기록인 2시간8분26초로 맨 먼저 골인해 우승을 차지했다.


경주=전영한 기자 scoopjyh@donga.com
관련기사
#동아일보 2018 경주국제마라톤대회#마라토너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