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이 꽃도 가지고 가렴”
더보기

“이 꽃도 가지고 가렴”

박영대 기자 입력 2018-09-27 03:00수정 2018-09-27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추석 연휴 마지막 날인 26일 경북 안동시 와룡면의 한 농가에서 할머니가 서울로 올라가는 손녀에게 담장에 붙어 있던 나팔꽃을 꺾어 건네고 있다. 아들 가족이 타고 갈 차량의 트렁크는 어머니가 싸준 사과, 감자, 채소 등으로 가득하다.


안동=박영대 기자 sannae@donga.com
주요기사
#추석#나팔꽃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