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봄바람 맞으며 한강다리 마음껏 달렸어요” 2018 미즈노 릴레이 서울대회
더보기

“봄바람 맞으며 한강다리 마음껏 달렸어요” 2018 미즈노 릴레이 서울대회

임보미 기자 입력 2018-05-14 03:00수정 2018-05-14 03:11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상암 일대 12km 5000여명 참가
2018 미즈노 릴레이 서울대회가 열린 13일 서울 마포구 상암동 월드컵공원 평화광장 출발지에서 5000명 넘는 마라토너들이 힘차게 출발하고 있다. 최혁중 기자 sajinman@donga.com

시원한 강바람을 맞으며 달리는 참가자들의 표정은 밝기만 했다. 미즈노코리아와 동아일보사가 공동 주최한 2018 미즈노 릴레이 서울대회가 13일 서울 마포구에서 열렸다. 남녀노소 5000여 명이 참가한 이번 달리기 축제는 서울 마포구 월드컵공원 평화광장을 떠나 상암사거리를 거쳐 가양대교를 돌아 다시 출발 지점으로 골인하는 12km 코스에서 펼쳐졌다.

일반 달리기 대회와 달리 4명 또는 2명이 팀을 이뤄 구간별로 정해진 팀원의 기록을 합산해 순위를 결정했다. 올해는 1인 참가 부문이 신설돼 열기가 더욱 뜨거웠다.

지난해보다 참가자가 1000명 넘게 늘어나 지난해 편도로만 사용했던 가양대교 구간을 양방향으로 변경했다.

참가자 조범구 씨는 “어제 비가 와서 날씨 걱정을 했는데 최적의 기온에 넓은 한강 다리를 맘껏 달렸다. 이번 대회 코스가 최고다”라며 엄지를 세웠다. 강서경찰서 윤장현 교통과장은 “시민 불편을 최소화하기 위해 강서구 일대에 사전 홍보를 적극적으로 진행했다. 모범운전자 등을 동원해 대회를 안전하게 치를 수 있었다”고 말했다.
 
임보미 기자 bom@donga.com
주요기사
#2018 미즈노 릴레이 서울대회#미즈노코리아#동아일보사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