전체메뉴

donga.com

SK “올해 사상 최대 27조5000억 투자”
더보기

SK “올해 사상 최대 27조5000억 투자”

김지현기자 입력 2018-03-15 03:00수정 2018-03-15 03:00
뉴스듣기프린트
트랜드뉴스 보기
최태원 회장, 김동연 부총리 만나 밝혀
“3년간 80兆 투자-2만8000명 고용”
SK그룹이 올해 사상 최대 규모인 27조5000억 원을 투자한다. 역대 최대였던 지난해(17조 원)보다도 44% 늘어난 규모로, 전년 순이익의 2배 수준이다.

최태원 SK 회장은 14일 서울 SK 서린사옥에서 김동연 경제부총리 겸 기획재정부 장관과 만나 2020년까지 향후 3년간 반도체·소재, 에너지, 차세대 정보통신기술, 미래 모빌리티(자율주행차 등), 헬스케어 등 5개 신사업 분야를 중심으로 80조 원을 투자하겠다는 계획을 밝혔다. 이에 따라 늘어나는 일자리는 2만8000개 정도로 예상된다. SK그룹은 올해 채용 규모도 8500명으로 전년(8200명)보다 소폭 늘리기로 했다.

이날 김 부총리는 대기업 현장을 직접 찾아 경영진으로부터 이야기를 듣는 ‘혁신성장 현장소통 간담회’ 참석차 SK 사옥을 찾았다. 지난해 12월 LG그룹과 올해 1월 현대자동차그룹에 이어 이번이 세 번째다.

이날 김 부총리는 “일자리를 만드는 것은 결국 시장과 기업”이라며 “정부가 여러 정책적인 노력을 기울이고 단기적인 정책수단을 동원하겠지만, 근본적으로 일자리는 시장에서 만들어야 한다”고 말했다. 이에 대해 최 회장은 “SK 내부 일자리만 이야기할 것이 아니라 사회적 기업 등 창업을 통해 새로운 일자리를 만드는 생태계를 만들 수 있도록 속도를 내겠다”고 했다.

관련기사

김지현 기자 jhk85@donga.com


#sk#투자#최태원#김동연

당신이 좋아할 만한 콘텐츠


기사 의견

주요뉴스

1/3이전다음